<클릭하면 원본을 보실수 있습니다.>





난 어릴때부터 참 많은 상상을 했다.
생각은 하지 않지만, 상상은 많이 하는 편이었다.

그래서인지 종종 현실성 없는 미래나, 꿈들을 펼쳐보이기도 하는데,
주위에서는 코웃음뿐...

그런데 뭐 어떠니,,상상일뿐인걸,, 나쁜것도 아닌걸,, 
나만의 머리속에서 상상의 나래를 펼치며 인생을 전개해 나가는것도 여태까지 재밌게 살수 있었던 원동력이었는걸.

너무나 많은 상상과 넓은 상상을 같이 하다보니 종종 실행에 옮기가 너무 벅차다.
하나하나 적어놓고 반만이라도 실행할때마다 사람들은 재밌겠다, 좋은 경험이었겠다고 한다.

그럴때마다 더 큰 상상의 나래를 펴치게 되는것 같다.

사람은 혼자 살수 없는 동물.
하지만 가끔은 나만의 세상을 꿈꾸는 것도 바쁜 일상속의 탈출구.

웃음짓는다 smile =")
헤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문을열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꿈은 크게 가지는 것이 좋죠! 그리고 그 꿈을 향해 차근차근 나아가면 되니까요~
    언젠가, 멀지 않은 시간에 문을열어님의 꿈이 현실이 될 거에요. 힘내세요 ^^

  2. 풍차 멋진데요 lol

    안철수님은 A형(3세트)이 필요하다

    라고 하던군요.

    전문성 - 커뮤니티 - 수평?? 인가? 기억이 @@

    • 오옷! 닉네임이 바뀌셨다!!ㅎㅎㅎㅎ
      안철수님의 강의도 올려야겠는데 KBS저작권이 무섭ㅠㅠㅠ

      A형 인간 사람 人과 커뮤니케이션!
      ㅎㅎㅎ

  3. 상상하지 않는 인생은 얼마나 심심한데요.
    내 꿈을 비웃는 사람들에게 그럼 당신의 꿈은 뭐냐고 물어보면 묵묵부답.
    제가 보기엔 그들이 더 안타깝습니다.
    시작하는 한 주 즐거운 상상으로 가득 채우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