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도 먹었으니 다시 배 좀 두둘기며 잠을 다시 청합니다. 그런데 맨뒤에서 앉아있던 우리 나이 지긋한 나, 준하, 정빈, 성갑 등등은 이야기 꽃이 피죠~ㅋㅋㅋㅋ 그러다 잠시 정적...준하 몰래 사진한방을 박습니다. 잘나왔네요. ="D

이야! 이야기가 끝나기도 전에 강원도에 도착합니다. 사실 아까 밥먹은곳도 이미 강원도-_-;;; 정확히는 강원도 인제군 기린면에 도착했습니다.

바로 내린천의 하천이 보이네요. 이곳이 내린천에서는 하천이 될지 모르지만..한강까지 뻗어간다면 상수원이겠지요?
그러니 자연을 깨끗하게^^

짜잔!!!! 드디어 버스에서 내리고 우리가 트래킹 할 장소인 강원도 인제군 기린면의 아침가리골에 도착했습니다. 이제 트래킹을 시작해볼까요??




----------------
아침가리골에서의 트래킹은 반드시 산넘고 물을 건너니 등산화 등산복 필수입니다.
그래서 저는 사진기를 두고 갔어요ㅠ 대신 우리팀에서 사진을 담당해주었던 선험이 학생의 사진을 몰래 차용(?) 도용(?)을 하기로 했습니다-_-; 잘쓸게요 선함아~ㅎ
자,,아침가리골에 도착하여 다시 모여 공지를 듣고 트래킹을 시작합니다.

우리 이번 트래킹을 인솔해주실 강원도의 산신령(?);; 산에서의 걸음이 100m선수보다 더 빠른 대단한분..한번 선두로 따라가봤지만 뒤 따위는 안봐주는 센스~ㅎㅎㅎ 평소걸음으로 철벅철벅 걸으신뒤 뒤에 인기척이 없으면 돌아봐주시고 기다리시는 방법을 취하셔서 트래킹이 처음인분들이 너무 힘들어하셨습니다.

트래킹 시작! 아직 시작에 불과해서 다들 웃는 얼굴 ㅋㅋㅋ 
지친기색따위 없는 본모습 아 저들의 미래는...

도로가 포장이 되어 있어서 경사만 이겨내면 그렇게 어렵게 트래킹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그냥 쭉 따라 올라가면 되어요~


네 공기가 왓땁니다!!!

아..이제 다 올라왔어요! 하지만 옆을 보니 산 정상이 또다른게 보이네요;;중간지점만 거쳐서 온듯합니다. 이미 지쳐있는 하이팸. 표정에서 나 지쳤어. 이거 힘든거였네..라는 표정이 역력함.

후달리게 산을 넘고,,이제 비포장도로를 트래킹하고 내려오니 시원한 계곡이 나옵니다 완전 시원합니다. 물도 완전 맑아서..바로바로 마실수 있습니다.라고 말하고 전 안마셨습니다. 발만 살짝 담구고 놀아요. 전 도도하니깐요...="D

그러나 다 젖는건 시간문제..ㅋㅋ 결국 다 한번쯤 물에 들어가야한다는 말에 풍덩풍덩 물에 들어가요~ㅋㅋㅋ

재형이는 물에 빠진건가;;;

여자도 얄짤없어요. 남자 4명이서 물에 던져요~ㅋㅋ

막내 재희 물속에 던지고 너무 흐뭇해 하네요..ㅋㅋㅋ 물론 사진은 연관성은 없지만..이게 사진 해석의 무서움입니다.="D 언론계가 괜히 무서운게 아냐!ㅋㅋ

트래킹 중간쯤 되었나요. 여기 아침가리골의 계곡은 바위가 전부 매우 미끄럽습니다. 미끄럼방지 신발이라면 좋겠지만. 없다면 급한대로라도 양말을 신발위에 덧씌우는 방법이 있을것입니다.(물론 이건 조난당했을때의 얘기;;) 바위에 물이끼가 있어서 엄청 미끄러운데 이런 바위틈바구니에서 자연미끄럼도 탈수 있어요.. 전 탈려다가 왜 안탔지?;;기억이;;

잠시 쉬어가는 시간에는 이렇게 잠시 눈을 붙이기도 합니다. 물론 그시간은 5~10분..그래도 꿀맛이예요.

아..이건 저입니다;;;저 일거예요. 저 아니고 싶은데 저라고 말씀드려야할거예요. 저라고 생각,,아마 저...
네 그냥 저입니다.ㅠㅠㅠ
신나게 계곡을 즐기네요.
철은 어따 갖다 팔았나요;;;
나이는 젤 많아가지고 사람들의 눈치따위 안중에도 ㅇ벗습니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산신령이 된 기분이예요!

자 이제 트래킹을 모두 마쳤으니 펜션으로 파티를 하러 갑시다!!ㅎㅎㅎ


.
크게 보기

Posted by 문을열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역시 피서는 계곡입니다.
    저도 2박3일 지리산 계곡다녀왔는데
    또가고 싶어요..이번엔 강원도로..ㅋㅋ

    • 캬..저희는 1박 2일로 다녀왔는데도 재밌던데..
      2박 3일이면 얼마나 더 재밌을까요~~ㅎㅎㅎㅎㅎㅎ

      저두 지리산 계곡도 가보고 싶어요^^

  2. 기린면에는 기린이 사나요?? ^^;;

  3. 한참 혈기 넘치는 분들이군요.
    등산이 아닌 트레킹도 좋은 경험이 될것 같습니다.
    보람있는 여름 보내시길 바랄께요.

  4. 보기만 해도 신이나는데요,,, 동심으로 돌아가는
    신나는 트레킹,,,멋진 팬션파티도 기대가 되는데요..

  5. 아따야 재밋났겠네요...ㅎㅎ 학상인감...
    잘놀다 오셨겠네요... 피서도 못가는 전 포스팅만 하고 있었네요..
    쯧쯧

  6. 이야~ 부럽습니다~ 저렇게 놀아본게 언젠지ㅠ
    인제... 2년 2개월을 지낸곳인데... 그때 생각이 나네요^^;

    • 앗! 2년 2개월이라면...
      군 to the 대!

      저두 너무 너무 오랜만에 바깥생활(?)이라서 그런지..
      저기 같이 간사람중에 나이가 제일 많았음에도,,
      가장 철 없이 놀았습니다.ㅠㅠ

  7. 아~ 제가 너무너무 가고 싶은 아침가리 트래킹을 다녀오셨군요.
    여긴 아무리 대중교통 루트를 찾아봐도 가기가 마땅치 않아서,
    어디 산악회라도 가입을 해야할지 심각하게 고민중입니다.
    힘드셨다는데 다들 즐겁게 웃는 얼굴만 있어서 그런지 행복해 보여요^^

    • 아하..보기다님도 아시는 곳이군요..
      1급수의 내린천이 있는,,
      철분이 함유된 약수가 있는 아주 좋은 곳이더라구요.
      공기 좋은게 딱 느껴졌었습니다!

      나중에 꼭 한번 가보셔야 할텐데요..

      제가 이날 아무래도 오전에 출발 못할것 같아서 오후에 간다고 했는데,, 펜션까지 찾아가기가 정말 만만치 않아서 잠안자고 일끝내고 바로 갔었습니다. 루트가 꽤 불편하긴하지요..ㅠ

  8. 젊음이 퐁퐁 튀는 군요. 좋아 보이네요.

  9. 혹시 노시다 나무상자 나오면 군부대에 신고하세요!
    암튼, 시원해 보입니다^^

  10. 우와~ 시원해보이기도 하고 무척 신나보이네요.
    예전에 동해 쪽으로 가면서 일부러 내린천 근처를 지나갈 정도로
    이쪽 경치를 좋아해서.. 왠지 풍경이 눈에 익은 것 같아요 ㅎㅎㅎ

    • 오호~~ rinda님은 이미 많이 들러보신 곳이었군요^^
      산과 산들이 겹쳐 노니는 곳에 물이 흐르는 그곳은 정말 멋졌습니다!
      그리고 여름에도 서늘한 느낌도 좋았구요^^

      언젠가 또 가고 싶습니다!ㅎㅎ

  11. 계곡물이 너무 시원하게 보이네요~ 시원한 계곡물에 발 담그고 싶어요~

    • 생각보다 따뜻했습니다~ㅎㅎㅎ
      저렇게 큰 계곡보다는 조금 작은 계곡들이 정말 엄청 시원했었습니다~ㅎㅎㅎ
      겨울호수처럼요~ㅎㅎ

  12. 아, 이런 트래킹 모임 너무 부럽습니다.!

    • 트래킹을 전문으로 하는 모임은 아니었어요^^;;
      하이팸이라는 대외 활동의 MT였답니다^^

      저는 산행을 좋아하는데,
      트래킹은 또다른 묘미가 있어군요~ㅎㅎㅎ

  13. 캬~
    여럿이 가면 저런 재미가 또 있죠 ㅋㅋㅋㅋㅋ

    • 트래킹 동안 간만에 사진기를 훌훌 털고 놀수 있어 좋았습니다^^
      제가 암묵적 사진담당이라 종종 지켜봐야할때가 있었는데,,
      이날은 철없이 막 놀았어요^^

  14. 너무 즐거워 보이십니다! ^^

  15. 아~ 계곡!
    저곳에 수박, 참외 담가두었다가 물놀이 끝나고 먹으면 그야말로 무릉도원이 따로 없는데 말이죠... ^^

    • 꺄아~~~~~~~~~~~~
      곧 또 혹시 MT가게되면 꼭 해봐야지요~ㅎㅎㅎ
      고향에 있을땐 동네에 계곡이 있어서 자주 그랬는데..
      여긴 암꺼두 없어영..ㅠ

  16. 마지막 사진 압권인데요!! lol

    보기만해도 시원해집니다~

    하의가 살색이신? ㅋㅋ

    즐거운 여행이셨군요. ^^//

    아~ 빨리 가고 싶네요~ ㅎ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하의가 리바이스 7부 바지였습니다~ㅋㅋㅋㅋㅋ
      저두 지금보니 뭔가 이상하세요~ㅋㅋ
      색감이 정말 살색처럼 나온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