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서울 예술의 전당에는 10.06.22~10.08.29일까지 퓰리처상 사진전이 열리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사진을 너무 너무 좋아한데다, 올 초 모 신문사 사진 기자에도 도전할 만큼 사진에 대한 저의 갈망과 욕구는 이미 사진은 제 인생에 있어서 없어서는 안되는 거라고 인식이 쾅 하고 박혀버렸습니다.

 그런데 6월 중순에 네이버에서 검색을 하다가 우연히 퓰리처상 사진전을 한다는 것을 알았고, 바로 사진전 티켓을 구매하려고 했으나 검색 중 초대권 이벤트를 하는 것을 목격해서 이곳저곳 가입하여 초대권 이벤트에 다 도전해보았는데 모두 낙방ㅠㅠㅠ 초대권의 사용기한이 7월 31일까지인것을 확인하여  7월 말까지 기다렸다가 안나오면 8월에 바로 가자!!!
 했는데,, 이게 왠일!!! XX기업에서 이번달 초에 초대권을 배포했는데 그걸 이제서야 저는 발견하고 늦게 참여, 원래 이미 초대권을 다 선발된 사람에게 나눠줬으나, 우연치 않게도 2장이 딱 2장이 남아서 줄수가 있다고 하여, 오늘 쪽지 받고 바로 튀어나가서 수령해왔습니다!

 집에서 가는 시간이 1시간정도인데 이날 차가 너무 막혀서 가는데 1시간 반정도 걸렸습니다. 제가 티켓을 수령하는 곳이 저녁 7시까지 문을 여는데 제가 도착한 시간은 7시 5분..ㅠㅠㅠ뛰어가봤지만 모두 문이 닫혔고,, 다행인건 직원들이 문닫고 잠시 나갔다가 들어오고 있길래 같이 꼽사리 끼어서 들어갔지만 제가 티켓을 수령한 장소가 아니라는 청천벽력과 같은 소식;;ㄷㄷㄷ

 다시 후달리게 뛰어서 티켓을 수령할 곳으로 갔지만 역시나 문이 닫혔지요. 그런데 막 퇴근하려고 건물내 카운터에서 문을 자물쇠로 걸어잠구고 대화를 나누던 직원분들에게 건물 밖에서 열심히 문을 두드리며,, "티켓 오 마이 티켓..."  을 외쳤더니 티켓을 주셨습니다!!

요렇게 회사 마크가 쾅 박힌 봉투에 예쁘게 넣어서 주셨습니다.
지금 생각해도 너무 감사드려요+_+


이렇게 티켓 두장을 주셨답니다. 사실 두장은 다 필요없는데, 전시회는 되도록 혼자보러 가는게 좋다고 생각이 들어서 한장이면 충분하지 않을까 생각이 드는데 더더군다나 사진전을 보면 생각 많이 하면서 오래볼것 같아서 이런 전시회를 안좋아하는 사람하고 같이 가면 제가 오히려 더 불편해서 그냥 혼자 두번갈까요;;ㅎㅎㅎ그래두 일단 주위에서 같이 갈사람을 먼저 찾아봐야겠습니다ㅎㅎ

꺄..벌써 부터 기대가 됩니다!

다녀와서 꼭 후기 남기겠습니다.
그런데 전시장 내부에는 사진 촬영이 불가해서 후기가 말로만 될수가 있겠지만, 구글링 해서 사진 가져다 붙여넣기를...ㅎㅎㅎ

후기 기대해주세욧!!ㅎㅎ




ps. 수정합니다. 별로 기분 좋지 않은 일이 있어서 티켓은 찢어버리게 되었습니다.
후기를 못올릴것 같아 혹시 후기를 기다렸을분들께 미리 양해말씀드립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Posted by 문을열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도 꼭 가보고 싶은 사진전인데, 먼저 다녀오셔서 어땠는지 후기 남겨 주세요.
    저도 후기 보고 뒤따라 가겠습니다. 총총총. ^^

  2. 후달리게 뛰어서..ㅋㅋ
    스킨이 바뀌었네요..
    개인적으로 지금 스킨이 전것보다 2.3배 정도 좋은 것 같습니다..
    나중에 후기 기대 할께요~

    • 네 엄청 후달리게 뛰었더랬죠..ㅠㅠㅠ
      그날 사실 때마침 아주 때마침 갈일이 있어서..ㅋㅋㅋㅋ
      늦으면 안되겠다고 생각이되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스킨 꺄아~ 이쁘죠~~
      아직도 열심히 꾸미는 중인데,,
      하루에 스킨에 매달리는 시간이;;ㄷㄷ

  3. 부럽습니다.
    후기가 궁금해집니다.

  4. 이거 저 다녀왔는데~^^
    사람이 엄청 많았는데 그래도 정말 볼만한 전시회였습니다.
    꼬~~~옥 가보세요!!!!!

    참, 그리고 내부에서 파는 사진집은 인터넷 서점에선 안팔더군요~;ㅁ;

    • 정말 너무 너무 너무 가고 싶었던 사진전이었는데 너무 잘됐습니다. 초대권 이벤트에 그 얼마나 도전했는지..물론 다 떨어지고 개인정보 다 팔렸지만ㅠㅠㅠㅠ

      이번엔 대기업에서 후원 제공되어서 아무런 제재없이 티켓 받았네요 꺄아~~~

  5. 오~ 이런 사진전도 있군요.
    재미있겠네요. 와우~

  6. 와 스킨 바꿨네요.
    훨씬 보기 좋아요~

  7. 와, 이런 초대장 좋은것 같아요 ! ㅎㅎㅎ
    특별한 경험이 될것 같네요~ 잘 다녀오세요 !! ㅎ

  8. 아아아아 부러워요 ;ㅁ;후기 기대할께요!

  9. 사진전미술전은 아직 부담되더군요.

    많은 경험이 없서서인지.. 사전지식이 필요한건지..

    다만 이렇게 블로그를 통해 대리 감상?할 뿐이죠 ^^

    • 저두 사실 잘 몰른답니다~ㅎㅎㅎㅎ
      그냥 사진이 너무 좋아서 그렇게 바랬던 전시회였는데,,

      관련일에 있어서 기분 나쁜일이 생겨서 그냥 티켓 찢어버리고
      잊기로 했답니다..ㅠㅠ

      후기를 못들려드려서 죄송합니다.

    • 언젠가 다시 기회가 오겠지요. ^^

      좋지못한일은 훌훌털어버리시고 8월 활기차게 시작하셨으면합니다

  10. 쩐디닥 2010.07.30 08:5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헐~ 제 눈이 맛이 갔나봐요.
    퓰리처상 시상식 초대권이 생기셨다고 잘못 봤네요. ^^;
    야간 알바를 마치고 이제 돌아왔는데 피곤해서 정신이
    없나봐요. ㅎㅎ

    어렵게 얻으신 초대권을 못 받으실 뻔 했네요.
    저 같으면 혼자 두번 가겠어요. ㅎㅎㅎ
    다른 사람이랑 같이 가면 서로를 신경 쓰느라 감상을
    제대로 못해서 말이죠. ^^

    감상 잘 하고 오세요! ^^

    • ㅎㅎㅎㅎㅎ
      퓰리처상 시상식 그거 좋네요!!
      분명히 초대 이벤트같은게 있을텐데 말이죠!!!

      검색 해봐야겠어욧!!ㅎㅎ


      후기를 못들려드려서 죄송합니다.

  11. 후기가 벌써 기대되네여..
    잘보구 오세여..^^

  12. 오오~~ 축하드립니다.
    가고 싶어하셨던 사진전이라 더 좋으실 것 같아요.
    다녀오신 후에 재미있는 이야기도 많이 들려주세요 ㅎㅎㅎ
    참, 트위터 팔로우하고 갑니다 ^^

    • 오옷..트윗 팔로 감사합니닸!
      요즘 트윗을 잘 못하고 있어서..
      후다닥 들어가서 저도 맞팔 할게욧^^

      그런데 후기를 못들려드려서 죄송합니다.ㅠㅠㅠ

  13. 저도 꼭 가보고 싶은 전시회인데...
    좋으시겠어요^^

    좋은 후기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14. 아니 무슨 안 좋은일이 있으셨길래 티켓을 찢으셨을까요...
    안 좋은일 다 잊어버리고 마음 푸시고 주말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

    • 아닌척 하면서, 장난이라는 핑계로 사람 빙신 만드는 사람이 있어서 짜증이 솟구쳤습니다..

      홧김에 찢어버렸지만 아직도 기분이 참 안좋네요...ㅠㅠㅠ

      후기를 못들려드려서 죄송합니다.

  15. 첨에 보고 우와~~했는데...
    무슨 일이 있었길래 찢어버리셨나요.....
    안 좋은 일 잊고 즐겁게 생활하시길.....

  16. 와,,이 사진전은 정말 저도 꼭 가보고 싶었는데요,

    허기야, 기분이 안좋으면 유명한 전시회가 무슨 소용이겠어요?

    그래도 솔직한 기분까지 말씀해주시니까 정감이 가네요~~~

    오늘도 웃으세요~~~

  17. 아...무슨 일인지 모르겠지만 마음 다잡고 힘내시기 바랍니다.
    문열님 만나서 소주 한잔 기울이며 이야기 나누고 싶네요.

    • 보기다님,,아니 이 댓글보니 고향형님이라는 느낌이 확 듭니다.
      너무 감사합니다.

      마음의 안정을 찾아가고 있답니다^^
      정말 너무 감사합니다~!!